농촌선교훈련원

2020.11.27 12:46

아쉬운 이별!

조회 수 102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8개월 정도 함께 한 동역자가 이제 오늘이면 마지막이다.

든 자리는 몰라도 난 자리는 안다고,

어언 8개월의 시간의 공백이 얼마나 클지...

젊은 신학 졸업생이 농촌으로 왔을 때

많은 선배님들이 지지와 격려를 보냈는데,

뜻한바가 있어 아쉽게 떠나가지만

새로운 자리에 가서도 지금처럼 잘 하리라 본다.

그동안 내가 못했던 부분을,

손이 닿지 않은 등을 시원하게 긁어준 것과 같이 멋지게 하여 엄청 고마웠는데~~~

사람이 만나면 헤어질 때가 있고,

헤어지면 만날 때가 있듯이

언젠가 어딘가에서 다시 기쁘게 만나리라.

어제 저녁 소속교회 목사님과 사모님이

송별식으로 맛있는 저녁을 대접하여 함께 먹고 헤어졌는데

비로소 진짜 떠나는 것을 실감한다.

여기서 얻은(?) 양식(힘을 얻은 영혼의 양식을 먹었겠징 ) 이 기반이 되어,

새로운 곳에 가서 잘 풀어내길 기도한다.

전도사님! 그동안 수고했고, 매우 고마웠어요^^

 

* 주위에 농촌목회에 뜻있는 분이 있으면 연락주세요.

 

 

  • ?
    좋은만남 2020.11.27 12:56
    아쉽네요.
    그동안 고생 많았고 뜻하신 일 잘 해나가시기를 바랍니다.
    농촌선교에 대한 지속적 사명도 꼭 챙겨가세요.
    그동안 고마웠어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2 메리 크리스마스! 훈련원 2020.12.24 102
81 한파 기승 훈련원 2020.12.16 72
80 쌍별이의 회복 훈련원 2020.12.09 54
79 일찍 찾아온 겨울~ 훈련원 2020.12.04 37
» 아쉬운 이별! 1 훈련원 2020.11.27 102
77 오래된 제품과의 이별식 file 훈련원 2020.11.25 35
76 가을 향연! 훈련원 2020.11.04 45
75 함께 나눠요 ♡2020년♡ -정명성 훈련원 2020.09.12 31
74 핸드폰 없이 얼마나 살 수 있을까? 훈련원 2020.06.30 18
73 올해는 넘어가나 했는데~~~~ file 훈련원 2019.07.19 60
72 매년 풀과의 전쟁을~~~ 훈련원 2019.07.19 61
71 농사 준비 돌입~~~ file 훈련원 2019.03.22 71
70 고라니 단상 훈련원 2019.03.13 61
69 다가오는 봄~~~ file 훈련원 2019.02.26 37
68 겨울이 깊어지고 있네요. file 훈련원 2018.12.21 43
67 벌써 겨울이 찾아오는가! 훈련원 2018.10.26 44
66 마음은 원이되 몸이 안 따라주는구나! 훈련원 2018.10.23 58
65 겨울 준비~~~ 훈련원 2018.10.12 68
64 수린내의 고양이들 file 훈련원 2018.10.06 58
63 이웃집 꼬마 아이의 솜씨~~ file 훈련원 2018.09.29 3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